thumbnail
보고싶다
명작추천
TVA
FHD
전체 이용가
완결

블렌드 S

개그 / 일상
평균 4.2
보고싶다
평가하기
명작추천

별점분포

총 평점 4.2 / 5.0 (13,718 명)
54%
5
31%
4
12%
3
3%
2
3%
1
25%
여성
75%
남성

리뷰

좋아요순
최신순
De_re****
개인적으로 힐링용 애니라고 생각합니다.. 한번쯤은 보는 것도 괜찮은 작품입니다.
2018-02-23
신고
뿌리**
원래 모든 애니에 서비스씬은 있는건데 이정도가지고 ㅂㄷㅂㄷ하다니. 애니 원데이 투데이 본 것도 아니고;; 나는 이정도로 하렘도 아니면서 적당히 재밌는 일상물은 흔치 않다고 생각하는데
2019-01-13
신고
lja7***
긂체도 카와이! 캐릭터도 카와이!
2019-02-01
신고
milro****
일단 귀여운 그림체 뿐만아니라 각 캐릭터의 특성을 살린 일상물이다. 무엇보다 사이사이 적당한 서비스 장면도 마음에 들고.
2017-11-29
신고
kimta*****
카호가 귀엽습니다
2018-06-20
신고
SdTo***
오프닝곡으로 밈을 만들어낸 애니. 외국을 동경하는 전통집안의 소녀와 일본을 좋아하는 외국인 점장 등 일본적인 요소가 많습니다. (+이 작품 속에 등장하는 외국인을 보면 '와패니즈' 성향이 꽤 보입니다.)
2018-11-28
신고
sws99****
귀엽다 그래서 별5개.
2018-01-27
신고
hong3*****
히데리가 남자여서 좋내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2018-10-06
신고
비나*
모자이크가 없었으면 완벽했는데ㅠㅠ
2018-11-08
신고
gdas***
꿀잼.... 취저애니다...
2017-10-15
신고
glass*****
내용: 스마일! 스위트! 시스터! 새디스틱! 서프라이즈! 서비스!
2018-12-29
신고
dou***
같은 곳에서 보기 힘든 캐릭터가 모여서 그런지 재미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야기가 빈약한 게 흠이다. 오프닝은 신의 한수 인 듯.
2018-02-22
신고
かん*
이거 보고 생각나서 워킹 정주행함.. 이런류 애니 앞으로도 잔뜩 나왔으면..
2017-12-30
신고
qhgus****
워킹 같은 느낌...? 일상개그물이라 아무생각없이 보기 좋다. 마이카 귀여워...
2017-10-25
신고
O_bel*****
시발 히데리가 뭐! 왜! 난 존나 좋은데!!! ???: 남자든 여자든 맛만 좋으면 그만
2019-09-06
신고
Vlad***
무난하게 마무리 잘 한듯 하네요. 작붕이 나올만한 애니는 아니지만 딱히 눈에 띄는 부분도 없고...적당한 오덕오덕 일상물이라고 생각..(물론 이런종류가 너무 많아서..거기서 거기인 내용이지만) 그나저나 저노무 블러처리는 가슴을 만지는건 관찮은데 클로즈업은 않되는건지..일관성이 없다는...애당초 15세 걸고 나오는걸텐데 알수가 없는 한국의 심의수준...10세 미만이 보는 애니도 아니고..다수는 성인들이나 보지 않을까 싶네요..쩝..올해들어 이전보다 더 심해진듯 합니다..암튼 그지같아요
2019-06-11
신고
xmsxm*****
진짜 이건..살아서 꼭 한번은 봐야하는 힐링 만화인거같습니다.정말 힘들때 보면 힐링이 되네요~캐릭터들 목소리들이 너무 잘어울리고 그림체도 너무 귀엽고 로맨틱한데다가 가끔씩 코미디도 들어가있는게 정말 재밌어요!
2019-06-01
신고
김민*
마이카 디노보다는 카호와 아치츠키가 훨씬 좋았다 마지막까지 두 커플 다 이어지길 바라며 전체소장했는데 잘되다가 갑자기 끝나버리누 내 4000원...
2019-05-05
신고
아이린**
가식적인 억지개그가 많았지만, 결국엔 케릭터에 정드니까 A급 시트콤.
2017-12-25
신고
yeoch*****
엄청나게 중독적인OP....
2017-12-16
신고
50개 더 보기

줄거리

주인공 사쿠라노미야 마이카는 선천적으로 눈매가 예쁘지 않아 아르바이트 면접에 붙지 못해서 괴로워하지만, 우연한 계기로 찻집을 경영하는 쿠디노와 만나 그의 주선으로 찻집에서 일하게 된다. 그 찻집은 사실 웨이트리스가 각각 주어진속성으로 접객하는 찻집으로 마이카는 쿠디노에 [도S] 캐릭터를 맡기를 요청하는... 더보기

제작 정보

  • 제작 : A-1Pictures
  • 출시 : 2017년 4분기